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1℃
  • 맑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6℃
  • 맑음대전 23.8℃
  • 맑음대구 22.9℃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5.4℃
  • 부산 22.7℃
  • 흐림고창 25.2℃
  • 흐림제주 25.9℃
  • 구름조금강화 23.7℃
  • 맑음보은 23.9℃
  • 맑음금산 22.2℃
  • 흐림강진군 23.5℃
  • 구름조금경주시 22.2℃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우리공화당 조원진대표 “제주 4.3은 김일성과 남로당 공산세력들이 대한민국 건국을 막기 위해서 저지른 무장폭동, 결코 제주 양민들의 폭동이 아니다”

- 우리공화당 4월 3일, 제주 4.3 역사 바로세우기의 시작 선언 !
- “공권력에 의해 억울하게 돌아가신 무고한 제주도민의 아픔 함께 할 것”

[팩트신문 = 이상혁 기자]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은 4.3 제75주년 추념식을 맞아 참혹했던 비극의 역사의 현장에서 희생되신 분들에 대해 애도를 표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

​우리공화당 조원진 당대표는 3일(월) 보도자료를 통해 “광복 이후 극심한 혼란기에서 참혹한 비극의 역사로 인해 억울하게 희생되신 희생자들의 영전에 깊이 애도를 표하며 유가족께 깊이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참혹한 비극의 역사를 가슴에 새기고 다시는 이런 비극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소명이다”고 말했다.

​조원진 당대표는 “제주 4.3 문제의 진실된 역사정리가 향후 자유대한민국 역사 바로세우기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면서 “1948년 8월 15일 대한민국 건국을 헌법에 명시하고, 후손들에게 그 정당성과 주권 국가로서의 역사적 정의를 세우기 위해서라도 제주 4.3사건의 진실이 대한민국의 정체성 확립에 중요한 전환점이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원진 당대표는 “제주 4.3은 대한민국 건국을 막기 위한 김일성과 남로당의 공산세력들이 저지른 무장폭동이다. 결코 제주 양민들의 폭동이 아니다”면서 “공권력에 의해 억울하게 돌아가신 무고한 제주도민들의 아픔을 함께 해야 한다. 분명히 공산무장폭도들과는 구분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조원진 대표는 “자유대한민국은 극단적인 공산세력들의 공산화를 저지하며 피와 목숨을 바쳐 지키고 건국한 위대한 나라”라면서 “남로당의 무장폭동을 제주도민의 자발적 민중항쟁이라고 하는 것이야말로 유족들을 욕하는 일이다. 자유대한민국 건국의 역사를 바로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배너

기자정보